새로운 100년으로, 한상 비전 그리는 ‘제18차 세계한상대회’ 개막

22일,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국내외 경제인 4천여명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 개막  
한상의 과거와 현재, 미래 조명하며 새로운 미래 100년 위한 한상의 역할 모색

제18차 세계한상대회 시작을 알리는 알리는 한상기 입장
개회사-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세계 60여 개국 4,000여 명의 국내외 경제인들이 참여하는 한민족 최대 비즈니스 교류의 장 ‘제18차 세계한상대회’가 22일 여수 세계박람회장에서 성황리에 막을 올렸다.  

금년 대회는 ‘한상과 함께, 새로운 100년’이라는 주제로 미래 경제 강국 100년을 위한 한상의 역할과 비전을 선보일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오후 5시부터 열린 개회식에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고상구 대회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권오봉 여수시장, 박항서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과 전 세계 한상, 국내 경제인 등이 참석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강경화 장관이 대독한 서면축사를 통해 “한민족의 경제 지평을 넓혀온 한상 여러분을 모시게 되어 기쁘고 마음 든든하다.”며, “세계를 무대로 길러온 한상의 네트워크 역량과 경험이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시대를 여는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개회식은 국방부 의장대 공연을 시작으로 △한상기 입장 △개회사 및 대회사, 환영사, 축사 △대회 주제영상 및 세레머니 △전남도립국악단 축하 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한우성 이사장은 “기업인에게는 비즈니스 기회를 발견하며, 청년에게는 한상의 도전 정신을 배우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개회식에 앞서 진행된 기업전시회 개막식에는 245개 업체가 참여했으며, 대기업 참여와 유관기관과의 협력으로 내실을 기했다.  

한상과 함께 대한민국의 새로운 100년을 다짐하는 터치버튼 다운!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