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석호 의원, 자유한국당 재외동포위원회 임명장 수여식 개최

자유한국당 재외동포위원회가 해외조직을 재정비하고 확대 발전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자유한국당 재외동포위원장인 강석호 의원(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은 7월 26일 오전 11시 30분 국회 본관 228호에서 ‘자유한국당 재외동포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황교안 당 대표가 직접 임명장을 수여할 예정으로 부위원장에는 김재경·김학용·이은재·윤영석·김석기·백승주 의원 등 9명이, 위원으로는 12명이 임명된다.

자유한국당 재외동포위원회는 재외동포들을 위한 현지 정보 교환 및 정책을 구상하고 전 세계 740만 재외동포들과 우리나라의 가교 역할을 하며 긴밀한 소통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강 의원은 “그간 당내 재외활동에 관한 인식의 문제가 크고 동포사회에 정책 전달력이 미진했다”고 지적하며 “우리 재외동포위원회가 해외에 거주하는 동포들과 깊고 다양한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당과의 가교 역할을 수행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강석호 의원은 지난 6월 재외투표소 추가 설치하는 「공직선거법 개정안」과 국적이탈 시기를 놓친 선천적 복수국적자들의 피해를 제도적으로 예방하고 불합리한 문제 개선 위한 「국적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하는 등 재외동포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국회=오풍균 기자 mykoreakr@naver.com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