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일, 32대 샌프란시스코 한인회장 취임

한인들을 위한 한인회로… 차세대 전동국 이사 주목

취임사를 하는 김한일 32대 샌프란시스코 한인회장


샌프란시스코한인회는 12월 17일 오전 11시 샌프란시스코 한인회관에서 김한일 제32대 한인회장 취임식을 개최했다.

이 행사에는 이정순, 권욱순, 김관희, 이석찬 등 샌프란시스코 전 한인회장 들과 국승구 미주한인회총연합회장, 폴송 수석부회장, 이성일 서남부연합회장, 오영수 몬트레이한인회장, 우동욱 실리콘밸리한인회장, 최점균 미주뷰티서플라이협회 전 이사장 등 내빈 250여명이 참석하여 새로 출범하는 32대 한인회를 축하했다. 

제31대 곽정연 회장은 이임사에서 “임기중 팬데믹으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하느라 동포들과 함게 힘든 시간을 보냈다”며 “어려움이 있었지만 동포들의 헌신과 협력으로 한인회관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김한일 제32대 신임회장은 취임사에서 “한인회관 리모델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인근 한인단체들도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인들을 위한 한인회”라는 슬로건으로 출범한 김한일 회장은 “한인회 기부금은 1달러라도 투명하게 공개하겠다”면서 “정기적인 재정보고를 하겠다”고 취임 일성을 밝혔다.

축사는 김홍걸 의원과 이종걸 전 의원,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의 영상축사가 소개되었다.

이날 행사 현장에서는 국승구 미주한인회 총연합회 총회장, 캐빈 박 산타클라라시의원, 이동일 미주한인세탁총연합회장 등이 축사를 하며 축하와 격려를 했다.

특별히 샌프란시스코한인회관 리모델링을 위해 100만 달러를 기부한 김진덕 정경식재단의 김순란 이사장에게 감사패가 전달됐다.

또한 32대 신임 임원단 소개에 이어 신임 임원들의 단체 인사를 할때에는 참석한 250여명의 힘찬 응원과 격려의 박수를 보내며 취임식을 마쳤다.

글·사진/US KNEWS

 

32대 신임 임원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