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전통주, 美 와인 페스티벌 사로잡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캘리포니아 와인축제서 K-Sool & K-Food 홍보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지난 16일 미국 산타바바라에서 열린 ‘2022 캘리포니아 와인페스티벌(California Wine Festival)’에 참가해 한국 전통주와 푸드 페어링 K-Food를 홍보했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 전통주 소믈리에이자 미국 마스터 소믈리에인 김경문 소믈리에가 직접 전통주에 대한 설명과 함께 시음을 진행하고, 현지 유명 한식당 셰프가 김치와 장류를 이용해 전통주와 어울리는 음식을 제공하여 현장에 운집한 3천여 관람객들의 눈길과 입맛을 사로잡았다.

특히, 현지인들이 친숙하게 전통주에 다가올 수 있도록 캘리포니아 날씨에 어울리는 막걸리 수박펀치, 매실 스파클링 등 전통주 칵테일을 선보이고, 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떡볶이, 약과 등 K-Food 증정 이벤트도 진행해 더욱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매년 와인 페스티벌에 참가한다는 사바나(Savana)와 마크(Mark) 커플은 “미국 와인 페스티벌에서 한국 고유의 술을 만난 건 처음이라 놀라웠다”며, “평소 K-Food는 알고 있었지만, 한국에 이렇게 다양한 술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어 좋은 경험이었고 시음해 보니 맛도 좋아 앞으로도 더 많이 접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 이후 미국의 주류시장 성장과 한국 드라마를 즐겨보는 MZ세대를 중심으로 한국 술에 대한 관심이 크게 증가해, 올해 6월말 기준 대미 주류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54% 상승한 2천6백만 달러를 기록했다.

장인식 해외사업처장은 “지금은 전 세계적으로 한국문화의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어, K-Food는 물론 한국 전통주를 널리 알릴 수 있는 최고의 기회”라며 “와인 산업이 발달한 미국에서도 우리 전통주의 진출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향후 지속적인 홍보와 마케팅을 통해 대미 수출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