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호주투자무역청과 농수산식품 교역 확대 간담회 개최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12일 서울 소재 주한호주대사관에서 자비에르 시모네(Xavier Simonet) 호주투자무역청장을 만나 우크라이나 사태로 수급이 불안정한 곡물 등 농수산식품 교역 활성화와 정보교류 확대 방안을 모색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자비에르 시모네 청장은 코로나 속에서도 한-호주 FTA 이행을 위한 호주산 버터, 맥아 수입업체의 애로 해소에 적극적으로 노력해준 공사에 감사 인사를 전하고, 향후 양국 간 농수산식품 교류 확대를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사장은 “호주는 한국의 농수산식품 주요 교역 국가 중 하나로 호주투자무역청과 협력하여 친환경적인 농수산식품의 공급뿐만 아니라 식량안보 등 다방면에서 상호 지속가능한 발전 기반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호주투자무역청은 1986년에 설립된 호주 외교통상부 산하 무역투자진흥 정부기관이며, 호주는 주요 밀 수출국으로 지난해 국제 밀 수출시장 점유율 11% 이상을 차지했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