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ood 전략국가 캐나다 시장 공략 나선다

SIAL CANADA 2022에서 1천만 달러 규모 수출상담 달성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4월 20일부터 22일까지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캐나다 식품 박람회(SIAL CANADA 2022)’에 참가해 1천만 달러의 상담 성과를 거뒀다.

 

캐나다 식품 박람회는 몬트리올과 토론토에서 2년에 한 번씩 번갈아 개최되며, 캐나다뿐 아니라 인근 미국, 멕시코를 비롯해 전 세계 60여 국가, 2만여 바이어가 방문하는 대표적인 국제 박람회다.

 

이번 박람회는 글로벌 팬데믹 여파로 3년 만에 재개됐으며, 한국 수출업체의 김치, 인삼, 과일, 차와 스낵, 음료, 소스류 제품 등을 선보였다. 이 중 한국 대표 식품인 김치 및 고추장을 비롯해 발효차, 인삼 등 면역력 증대에 좋은 한국 농식품에 대한 수출 상담이 이어졌다.

 

특히 박람회 기간중에는 50만 달러 규모의 신선 버섯 수출 계약이 체결되는 등 한국 신선식품에 대한 현지 관계자들의 관심도 높았다. 캐나다의 아시안계 최대 식품유통매장 운영사인 T사는 최근 캐나다에서도 한류 열풍으로 K-Food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김치, 고추장 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튜브 타입의 고추장, 쌈장 등 한국산 장류 수입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장인식 해외사업처장은 “전략 국가인 캐나다는 다양한 소비자층에 K-Food를 선보이기에 적합한 글로벌 테스트베드”라며, “집중적인 마케팅 지원을 통해 김치, 장류 등 K-Food가 북미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