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칭 K-Food 페어, 중국 내륙 K-푸드 인기 실감

中바이어와 476억원 수출상담 달성, 소비자체험행사도 성황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중국 내륙시장의 한국 농식품 진출 확대를 위하여 지난 28일부터 31일까지 ‘2021 충칭 K-Food Fair’를 열었다.

 

온·오프라인으로 개최된 수출상담회는 중국 내 유력 식품바이어 62개사와 국내 수출업체 30개사가 참여하여 418건, 총 4,036만달러(약 476억원) 규모의 수출상담과 함께 360만 달러(약 43억원)의 MOU가 체결되는 성과를 거뒀다.

 

상담은 온라인으로 진행되었지만, 오프라인 행사장에서 바이어가 직접 제품을 보고 맛보며 상담을 진행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한 물리적 거리를 좁힌 것이 주효했다.

 

이와 동시에 충칭 시내 대형 야외광장에서 소비자체험 행사를 진행하여, 샤인머스캣·인삼·막걸리 등 대표적 한국 농식품을 비롯하여 중국 시장에 처음 진출하는 HMR 죽·식물성 대체육 등 신규 유망상품의 시연과 시식을 진행하여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특히, 올해 본격적으로 중국시장에 진출한 파프리카는 샐러드·무쌈말이 등 파프리카를 활용한 생식 레시피로 소비자의 관심을 끌었으며, 매운맛을 즐기는 충칭지역 특성에 맞춰 김치·떡볶이·라면 등 한국의 매운맛을 선보인 테마 부스도 큰 인기를 끌었다.

 

또한, 스타 셰프의 쿠킹 라이브쇼와 유명 왕홍의 라이브방송을 통해 파프리카, HMR 죽 등을 홍보하여 조회수 930만건을 달성하는 등 코로나19시대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형 홍보로 효과를 배가시켰다.

 

오형완 식품수출이사는 “충칭은 중국 중서부의 유일한 직할시로, 성장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중서부 내륙의 중심지”라며, “이번 충칭 K-Food 페어를 계기로 중국 내륙시장 개척을 위한 유통망 확대와 유망품목 발굴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