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입양동포단체와 ‘찾아가는 동포재단’ 화상 간담회 개최

6일, 지역별로 2차례 나누어 화상간담회 개최

 

미국지역 찾아가는 동포재단 행사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은 입양동포사회 주요 현안 및 재단의 입양동포 사업 활성화 방안 의견 청취 등을 위한 비대면 화상 간담회인 ‘찾동(찾아가는 동포재단)’ 행사를 입양동포단체장들과 9월 6일 개최했다.

 

입양동포단체 ‘찾아가는 동포재단’ 행사는 지역별 시차를 감안해 2차례 개최했으며, 총 8개국, 19개 단체, 22명의 입양동포단체장이 참석했다.

 

입양동포단체장들은 지역별 입양동포사회 현안 등을 공유하고, 재단의 입양동포사업 추진 관련 의견을 제시하는 한편, 현지 입양동포 네트워크를 활성화 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김성곤 이사장은 “750만 재외동포와 5,200만 대한민국 국민을 하나로 잇는 재외동포재단은 해외 입양동포와 자녀들을 우리 동포로서 적극 포용하는 정책을 펴오고 있다”고 하면서, “재단의 다양한 사업을 통해 입양동포 여러분들이 모국을 더 잘 이해하기를 바라며, 입양동포 네트워크 활성화를 위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유럽지역 찾아가는 동포재단 행사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