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태국 한인회·KOWIN 태국지역본부, 한인특별백신 접종 진행

재태국 한인회(회장 전용창)와 여성가족부 산하 KOWIN 태국지역본부(회장 홍지희)는 코로나19 상황이 갈수록 심각한 상황에서 재태국 한인을 대상으로 태국 정부가 지원하는 아스트라제네카 한인특별 무료백신 접종을 진행했다. 

7월까지 200여명, 이어서 8월 2,5,6,7,8,10일에 걸쳐 800명이 추가 돼 총 1천 여명이 백신을 접종했다.

이들 재태국 교민들은 방콕과 촌부리, 라용, 남부 끄라비는 물론 북부 치양마이, 치앙라이에서도 10시간 이상 차를 타고 와 접종했다.

태국의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고 태국 국민들의 백신 접종률도 낮은 비상상황이었지만 재태국 한국 교민들의 안전을 위해 한인들의 신속한 백신 접종이 필요한 상황에 무료 백신 접종 혜택을 받게 된 교민들은 이들 단체에 대해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태국 정부와 MedPark병원 국제부를 통해 적극적인 협조 요청을 진행한 KOWIN 태국지역본부와 재태국 한인회는 접종 당일 한인 접수대를 마련해 한인들이 안전하게 접종하도록 했다.

전용창 재태국 한인회장과 홍지희 KOWIN 태국 지역본부 회장은 "어려운 비상 상황 가운데 태국 정부와 MedPark 병원의 신속한 협조로 1천 여명의 교민 분들이 안전하게 아스트라제네카 무료 백신 접종을 하게 돼 다행이며, 그동안 한인특별백신 접종을 위해 날자 조율 등 힘든 점도 많았지만 접종 당일 재태국 한인회와 KOWIN태국 지역본부를 비롯해 주요 한인 단체 임원들도 함께 협력해 교민들의 안전을 위해 접수와 안내 등 소중한 기회를 함께 나누게 돼 감사할 따름"이라고 소감을 피력했다. 

한편, 이날 재태국 한인회와 코윈 태국 지역본부는 코로나19 상황에 수고하는 의료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해 한국 위생 마스크 9천 장과 KF94마스크 2천 장을 MedPark병원에 기증했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