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세계한인회장대회, 하이브리드(온-오프라인 병행) 방식으로 열려

‘함께한 재외동포, 지켜낸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전 세계 54개국 250여명 참석

 

세계한인회장대회 환영사하는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동포사회 발전을 논의하는 ‘2020 세계한인회장대회’가 1일 오전 10시, 하이브리드(온·오프라인 병행) 방식으로 서울 그랜드 워커힐호텔과 대회 공식 홈페이지(hanin2020.co.kr)를 통해 개최된다.


전 세계 54개국 250여명이 참석하는 이번 대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00년 첫 번째 대회가 개최된 이래 처음으로 온·오프라인 병행방식(온라인 200여명, 오프라인 50여명)으로 개최된다.
-오프라인 행사장은 사회적 거리두리 2.5단계 기준으로 준비


이번 대회는 ‘함께한 재외동포, 지켜낸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3일까지 개회식 및 기조강연·지역별 현안토론·한인회 운영사례 발표·정부와의 대화·전체회의 및 폐회식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1일 열리는 개회식에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대통령 축사를 대독하며, 국립감염병연구소 장희창 소장의 함께 ‘대한민국을 지켜내는 K-방역‘을 주제로 기조강연이 진행된다.


김성곤 이사장은 “나라별 시차에도 불구하고 온라인으로 참석해주신 전 세계 한인회장님들께 감사드리며, 2020 세계한인회장대회가 모국과 동포사회가 함께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지혜를 모으는 자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통령 축사를 대독하는 강경화 외교부장관
세계한인회장대회 개회선언하는 심상만 공동의장
세계한인회장대회 기조강연하는 장희창 국립감염병연구소장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